용인시 “청소년들의 진로 고민 도서관과 함께 나눠요”

용인 / 양현명 기자 / 2022-05-13 10:45:29
용인시 청덕도서관·기흥도서관 직업체험 할 수 있는 강의와 프로그램 진행
▲ 청덕도서관 진로 특강 안내 포스터

[무한뉴스=양현명 기자] 용인시 청덕도서관과 기흥도서관이 청소년들의 진로 고민을 함께 나누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.

먼저 청덕도서관은 다음달 4일부터 25일까지 진로 특강 ‘내가 꿈꾸는 미래과학자’를 총 4회에 걸쳐 화상회의 앱인 줌(ZOOM)으로 운영한다.

단국대학교 창의인재개발연구소와 협업해 기획한 진로 특강에는 과학 분야 전문가들이 강사로 참여한다.

황윤자 단국대 교수의 ‘4차 산업혁명시대, 과학 분야에서 내 꿈을 펼쳐라!’를 시작으로 ▲이상호 만드로 대표의 ‘사람을 위한 디지털 기술 혁신-3D프린터로 만드는 전자의수’ ▲정호정 카이아이컴퍼니 대표의 ‘일상 속에서 찾아보는 기술창업-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’ ▲문신호 청년선도기업협동조합 이사의 ‘내가 창조한 나만의 특별한 세상-VR/AR 콘텐츠 개발자’가 차례로 열린다.

접수는 오는 17일과 31일 두 차례 청덕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진행하며, 관내 초등학생 5~6학년 및 중학생, 학부모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.

기흥도서관은 다음달 4일부터 18일까지 총 9개의 직업군을 체험할 수 있는 ‘청소년 직업체험 프로그램’을 마련했다.

▲프로파일러 ▲캘리그라피 ▲유튜브 크리에이터 ▲프로그래머 ▲포토그래퍼 ▲캐릭터디자이너 ▲미술치료사 ▲4차산업혁명-AI ▲웹툰작가를 여러 실습과 체험을 통해 살펴볼 예정이다.

관내 청소년(2007년~2009년생)을 대상으로 오는 20일과 27일 각각 기흥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신청자를 모집하고, 참여자는 기흥도서관에서 체험 키트 꾸러미를 수령한 후 전용사이트에 접속해 수강하면 된다.

시 관계자는 “다채로운 직업체험을 통해 진로에 대한 청소년들의 고민이 해소되길 바란다” 며 “앞으로도 청소년들의 역량 강화 및 진로 탐색을 위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겠다”고 말했다.

[ⓒ 무한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뉴스댓글 >

SNS